에이치엘비 (5,400원 상승10 -0.2%)는 31일 100% 자회사인 현대라이프보트(주)에서 자체 개발한 해양용 GRE pipe 국제인증시험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GRE pipe는 내구성이 강하고 녹이 슬지 않는 장점으로 해양용 파이프로 널리 쓰이고 있으며 연간 수입액만 1500억원에 이르지만, 국내에서는 현재까지 다국적 기업인 아메론사가 시장의 90% 이상을 독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증규 현대라이프보트 상무는 “GRE pipe 는 해양플랜트 산업을 비롯해 선박용 발라스트 시스템, 송유관 등 해양용으로 사용되는 고부가가치 아이템으로 현재까지는 전량 수입에 의존해 왔다”며 “향후 국내 해양플랜트 및 관련소재 국산화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성년 현대라이프보트 사장은 “최근 국내 GRE pipe 시장을 독점하고 있는 다국적 회사로부터 현대라이프보트의 시장진입을 우려해 GRE pipe 사업부문 인수제안를 받았으나 거절했다”며 “국내 유일의 구명정업체로서 지난 30여년간 쌓아온 신뢰를 바탕으로 기존 거래처인 국내외 조선소 등과 납품을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에이치엘비는 지난 25일 100% 자회사 현대라이프보트(주)를 흡수합병한다고 공시한 바 있다.

원본보기: 머니투데이 사이트바로가기